수백억 투자 감사합니다… AI스타트업들 싱글벙글

구글 ‘딥마인드 효과’… 뭉칫돈 몰리며 인재 스카우트 전쟁

AI(인공지능) 분야 창업 초기 단계의 토종 스타트업에 최근 투자가 몰리고 있다. 수년 전이라면 거품 논란이 일 만한 수백억원대 투자가 기본 단위로 느껴질 정도다. 벤처캐피털 업계에서는 하지만 “거품이 아니다. 오히려 더 받을 수도 있는 잠재력 있는 기업들”이라는 말이 나온다. 넘치는 유동성 덕분에 업계의 투자 여력이 커진 것도 한 이유지만, AI 분야에 전례 없이 인재들이 몰리면서 ‘한국판 딥마인드’를 선점하려는 차원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구글이 2014년 당시 무명의 AI스타트업 딥마인드를 7000억원에 인수해 2년 뒤 알파고를 선보이며 세계 AI 시장을 주도한 것처럼, 국내에서도 될성부른 AI스타트업을 찾아 투자하려는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것이다.

◇AI, 인재만 모이면 수백억 투자

지난 1일 창업 9개월 차 AI 스타트업 업스테이지가 컴퍼니케이파트너스, 소프트뱅크벤처스 등에서 316억원의 초기 투자(시리즈A)를 받아 화제가 됐다. 이 과정에서 인정받은 기업가치는 약 1500억원으로 알려졌다. 이틀 뒤인 3일에는 AI 가상 인간 스타트업 딥브레인AI가 500억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발표했다.

AI 앵커 같은 가상 인간을 개발하는 딥브레인AI는 지난 3일 500억원의 초기 투자를 유치했다. 사진은 가상 인간이 등장하는 딥브레인AI의 키오스크를 시연하는 모습. /딥브레인AI
AI 앵커 같은 가상 인간을 개발하는 딥브레인AI는 지난 3일 500억원의 초기 투자를 유치했다.
사진은 가상 인간이 등장하는 딥브레인AI의 키오스크를 시연하는 모습. /딥브레인AI

초기 AI 스타트업에 뭉칫돈이 몰리는 이유는 바로 인재다. 업스테이지의 창업 멤버들은 네이버 출신의 국내 AI 분야 최정상급으로 알려져 있다. 가상 인간 제작 기술을 갖춘 딥브레인AI는 최근 중국 민간 방송사인 베이징 방송과 칭하이 방송에 AI 아나운서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기사 더 보기 >>


[AI] 딥브레인AI, 기업가치 2천억..500억 시리즈 B 유치


딥브레인AI, KBS 다큐멘터리 AI 영상 합성 기술 지원..독립운동가 부활시켜

https://youtu.be/EQgU4Jw5SAY

딥브레인AI가 기술 지원한 KBS 1TV 다큐멘터리는 8.15 광복절을 기념해 특별 제작된 "옥바라지, 그녀들의 독립운동"입니다. ‘퍼펫 마스터’(Puppet Master) 기술을 통해 사진으로만 남겨진 독립운동가의 모습에 자연스러운 얼굴 표정과 움직임을 구현했습니다. 조국과 민족의 독립을 위해 헌신하신 독립운가의 숭고한 정신과 뜨거운 마음을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


딥브레인AI, 中베이징방송에 'AI 아나운서' 공급


딥브레인AI, 텐센트 제치고 中 AI 사업 따내


“진짜 같은 가짜” 아나운서 만든 사람, 수백억 번 창업 귀재

“진짜 같은 가짜” 아나운서 만든 사람, 수백억 번 창업 귀재

[헤럴드경제=김민지 기자] 2019년 인공지능(AI) 합성으로 문재인 대통령을 구현해 주목을 받은 기업이 있다. 바로 서울대 출신 장세영 대표(42·사진)가 2016년 설립한 AI 전문기업 ‘머니브레인’이다.

장세영 대표는 ‘AI’이라는 개념이 생소했을 2000년대 중반부터 인공지능 및 챗봇 기술 등에 큰 관심을 가져왔다. 대학시절 창업에 빠졌던 그는 2번의 엑시트(투자금 회수)를 이뤘을 정도로 ‘창업의 귀재’이기도 하다.

그가 4번째로 설립한 회사가 바로 머니브레인이다. 국내 최초로 AI 뉴스 아나운서를 개발, 실제 뉴스 현장에 투입돼 화제를 모았다. 조만간 수백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 유치도 앞두고 있을 만큼 ‘AI 휴먼’ 기술 분야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루고 있다.

기사 더보기 ≫


AI 스타트업 머니브레인…산은 등서 400억 시리즈B 유치

AI 스타트업 머니브레인…산은 등서 400억 시리즈B 유치 [마켓인사이트]

 

산은 스케일업금융실서 100억원 투자
IMM인베·노앤파트너스·엔베스터도 참여
상환전환우선주(RCPS) 신주 발행 방식
"추가 투자 유치하면 기업가치 2000억"

 

인공지능(AI) 기술 전문기업 머니브레인이 400억원대 시리즈B 투자를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KDB산업은행 스케일업금융일이 100억원을 출자하며 이 투자를 주도했다. 주요 투자자로는 사모펀드(PEF) 운용사 노앤파트너스, IMM인베스트먼트와 엔베스터, KDB캐피탈 등 신규 투자자들과 포스코기술투자, L&S벤처투자 같은 기존 투자자들이 참여했다. 이번 투자금은 머니브레인의 인공지능 기술 고도화 및 신규 사업 진출 등에 쓰일 예정이다.

 

사진설명 : 머니브레인의 AI 키오스크 샘플 

 

기사 더보기


[人사이트]장세영 머니브레인 대표 "금융권에 'AI행원' 기술 제공...글로벌 유니콘 목표"

[人사이트]장세영 머니브레인 대표 "금융권에 'AI행원' 기술 제공...글로벌 유니콘 목표"

 

장세영 머니브레인 대표
<장세영 머니브레인 대표>

“금융권에 인공지능(AI) 행원 기술을 제공하기 위해 다수 금융사와 협의 중입니다. 유통, 교육 등 다양한 분야로 AI휴먼 기술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글로벌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머니브레인은 딥러닝, AI 서비스 챗봇을 연구 및 개발하는 대화형 AI 전문 기업이다. 딥러닝 AI를 활용한 음성 및 영상 합성, 자연어 분석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해당 기술은 금융, 교육, 언론, 엔터, 상담, 키오스크, 커머스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 적용되고 있다.

NH농협은행, 신한카드, LG헬로비전, 교원, 서울아산병원 등 다양한 고객사를 갖고 있다. 이와 함께 KB국민은행 AI 체험존에 AI 키오스크를 공급했고, AI와 영어로 대화할 수 있는 스픽나우 서비스를 선보였다.

기사 더보기 ≫


[딥브레인AI] 롯데정보통신 무인 편의점에 AI 휴먼 공급

롯데정보통신이 구현한 무인 자동화 편의점
쇼핑 정보 제공하는 AI 휴먼 도입
편의점 내 제품 구비 현황, 행사 안내, 생활 정보 제공
[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AI 키오스크. 사진=딥브레인AI(구 머니브레인) 제공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딥브레인AI(구 머니브레인, 대표이사 장세영)가 롯데정보통신이 세븐일레븐과 새롭게 선보인 무인 자동화 편의점에 AI 휴먼(AI Human) 기술을 공급한다고 9일 밝혔다.

딥브레인AI가 보유한 AI 휴먼 솔루션은 실시간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가상인간을 만들어내는 기술로, 사람과 가장 가까운 비주얼을 기본으로 하여 직접 대화를 주고받을 수 있는 인공지능 솔루션이다.

음성 합성, 영상 합성, 자연어 처리, 음성 인식 등을 융합한 대화형 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구현한 것으로, 실제 사람과 유사한 수준의 고객 안내 서비스가 가능하다.

딥브레인AI는 지난 5월 롯데정보통신과 AI 휴먼 기술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고객 응대부터 상품 안내, 결제, 매장 관리 등 유통사업 영역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리테일테크 개발에 상호 협력해왔다.

 

기사 더 보기 >>


머니브레인이 SBS 모닝와이드에 나왔습니다.

Resoureces > Blog

머니브레인이 SBS 모닝와이드에 나왔습니다.

머니브레인이 SBS 모닝와이드에 나왔습니다. 7월 15일, 7636 회에 보도된 [상상이 현실로 디지털 뉴딜 편] 입니다.

방송에 보도된 AI 은행원은 현재 수준에서 더욱 고도화해 추후 창구 직원 역할까지 대체할 전망 입니다. 키오스크 형태인 ‘AI은행원’은 올해 하반기부터 은행 내부에서 직접 보실 수 있습니다.

머니브레인과 함께 다가올 미래를 미리 경험해보세요.

연관 리소스


Privacy Preference Center